전체 메뉴 토글 버튼
검색 버튼

VJ 특공대 - 대한민국 방방곡곡 ?지리산에 무슨 일이?!-

2017.05.19

해마다 5월 1일을 손꼽아 기다리는 사람들이 있다! 지리산의 칠선계곡이 열리는 날이기 때문. 우리나라 3대 계곡 중 하나인 칠선계곡은 지리산 최후의 원시림으로 불릴 정도로 아름다운 비경을 자랑하는 곳이다. 특히 멸종위기 야생동물인 반달가슴곰의 서식지로 일 년에 넉 달, 1000여 명에게만 한시 개방되기에 예약 시작 1분 만에 마감될 정도로 칠선계곡의 인기는 식을 줄 모른다. 칠선계곡을 따라 오르다 보면 종착지인 천왕봉에 도착하는데~ 천왕봉 바로 밑, 하늘 아래 첫 번째 대피소로 불리는 ‘장터목 대피소’는 지리산을 종주하는 사람들이라면 필수로 거쳐야 한다. 칠선계곡의 아름다운 풍경과 장터목 대피소에서의 하룻밤을 VJ카메라에 담아본다. 지리산 둘레길은 22개의 코스로 이루어져 있는데, 설렁설렁 걷다보면 지리산의 또 다른 풍경을 마주할 수 있다. 특히 10코스에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웬만한 사람보다 산을 더 잘 타는데다 갈림길에서도 거침없이 바른길로 안내하는 둘레길의 비공식 가이드, 산길 안내견인 진순이 덕분. 진순이와 함께 계절이 피워낸 꽃과 나무가 가득한 둘레길을 걸어본다. 한편, 지리산 자락에는 또 다른 범상치 않은 생물도 살고 있다. 무려 삼만 오천 마리의 철갑상어가 그것! 31세 청년 이순철 씨는 물좋고 공기좋은 지리산 자락에 양식장을 차리고 9년째 철갑상어를 키우고 있다. 특히 올해는 순철 씨에게 뜻 깊다는데, 8년을 기다려야 나오는 철갑상어 알 때문! 오늘은 8년간 애지중지 키워온 철갑상어에서 캐비어를 꺼내는 날! 철갑상어 한 마리가 품은 철갑상어 알의 가치는 무려 1,000만 원! 지리산 정기를 받고 자란 철갑상어를 만나러 VJ특공대가 떠나본다. 지리산 심산유곡에 위치한 청학동, 이곳에 5월만 되면 대나무 숲을 찾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일 년에 딱 두 달만 나오는 죽순 때문이라는데~ 10년 넘게 청학동에서 서당을 운영하다가 죽순에 빠져 식당을 차렸다는 윤용현 훈장! 그가 만들어주는 지리산 죽순 튀김, 죽순 백숙, 죽순 무침 등 다양한 방법으로 즐기는 죽순 요리로 지리산을 더욱 맛있게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 든든히 배도 채웠으니 이제 온 몸으로 지리산을 즐길 차례! 지리산 용유담 계곡에서 아찔한 급류 카약을 타는 사람들이 있다. 단계별 연습과 훈련만 거치면 준비 완료! 오감만족 짜릿한 지리산 여행을 VJ카메

프로그램 메인
서비스 가능 여부

모바일 서비스 사용 가능
스트리밍 정액제 사용 가능
다운로드 정액제 사용 가능(단, 5M상품은 별도 단건 구매로 이용 가능)

30일 바로보기

매월 결제하면, 한달 동안 바로보기 무제한

7,000원
구매하기
30일 다운로드 무제한

매월 결제하면, 한달 동안 다운로드 무제한

13,500원
구매하기

소셜 댓글 남기기

  • 지상파방송다시보기
  • 이용권 구매
  •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 이동